아키에이지 아이템 등급표라고 하는군요....


저급이야 버리는 템이고, 난 희귀는 커녕 고급템만 나와줘도 감지덕지인데...(물론 이 경우는 제작시)


드랍템으로는 고대는 바라지도 않고, 희귀템만 나와줘도 올레~~~ 하고 외칠판인데....


고대 위에 영웅 등급이 있다는 건 알고 있었지만, 유일 등급도 있었더군요...


하지만 더 놀라운건...


유일 위에 유물, 유물 위에 경이, 경이 위에 서사, 서사 위에 전설, 전설 위에 신화 급이라는 상위 등급이 아이템이 즐비하게 존재한다는 사실.. 헐.....


신화급 아이템 먹으면, 필드 보스도 한방에 죽이려나 ㅡㅡ;;

한동안 생산은 집어 치우고, 퀘스트 및 사냥에만 집중해야지 하고 결심하고....


오늘도 열심히 마드리아노플 퀘스트를 하나하나 진행하던중 연합 채팅으로 오스테라로 무역하러 가실분 모집합니다라는 외침을 들었습니다.


사실, 예전에 나룻배에 의지해 오스테라 횡단에 도전하다, 50레벨의 막강한 위용을 자랑하는 해파리를 만나 세방에 다이 ㅠㅠ;; 애써만든 무역품을 잃고, 상실감에 포기했었던 무역이었지만...


혼자가 아니라면, 도전해 볼만 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 바로 지원...



공격대를 형성해 오스테라를 향한 여정을 시작했습니다.





이렇게 모인 공대원중 한분이 다행스럽게도 모험의 쾌속정을 지니고 계신덕에, 우리 모두 쾌속정에 탑승하고, 오스테라를 향한 여정을 시작했습니다.


뭐, 이번에도 중간에 해파리를 만나기는 했지만, 나룻배에 의지해 건너다 해파리에 세방맞고 다이하던 때와는 참으로 격세지감이 느껴지게, 쾌속정의 빠른 속도로 해파리의 추격을 따돌리고 도망치는 데 성공 ㅠㅠ 감격.


그리고 드디어 오스테라에 입성했습니다.





다행이도 동대륙 진영의 유저들은 보이지 않더군요. 그래서 후다닥 달려서 델피나드의 별 교역상에서 말을 걸어, 델피나드의 별 1개와 교환 성공.. 룰룰루~~~~~~~~~~.


그리고 귀환을 사용해서, 서대륙을 향해 슝.... 아 드디어 퀘스트 완료로 구나. 드디어 나도 호박 허수아비 텉밭을 설치할 수 있겠구나 하고 기쁜 마음으로 퀘스트를 완료하러 향했습니다만,



막상 퀘스트를 완료하고 호박 허수아비 텉밭 도안을 받고 보니, 목재가 걸리더군요....


가뜩이나 필드에서는 보이지도 않는 나무들..... ㅠㅠ;; 조그마한 허수아비 텉밭에 나무를 심어 보이는 것도 매우 힘들고 ㅠㅠ;;


경매장에서 돈주고 사자니, 돈이 없고...........


그리고 막상 어케어케해서 만들어도, 3골이라는 세금도...... 부담이.........


아. 결국 호박 허수아비 텉밭 건설의 꿈은 잠시 뒤로 미룰 수 밖에 없었습니다. 슬프다....



근데, 기껏 동대륙까지 가서 무역을 했는데, 델피나드의 별은 1개뿐이 안주더군요.... ㅡㅡ;;


솔즈리드에서 그오위나드로 무역하는데, 델피나드의 별 2개를 주던데... 이럴꺼면 뭐하러 위험을 감수하면서 대륙 무역을 하나 하는 강력한 의문이 들었습니다. 


난 그냥 편하게, 솔즈리드 - 그오위나드 간 무역에만 열중할꺼야~~~~ ㅎㅎ



빠져 있다기 보단 가볍게 즐기고 있는 웹게임......


부족전쟁으로 유명한 독일의 이노게임스가 제작 서비스하는 웹게임으로, 중국산 웹게임과는 색다른 느낌을 주는 웹게임이다.


처음 이노게임스에서 만든 게임이라는 말을 듣고 부족전쟁 스타일의 게임이겠거니 생각했었는데, 문명의 웹버전에 가깝다.



네이버나 네이트 등과 연동되어 다수의 SNS 망을 공유할 수는 없지만, 카페나 블로그 등을 통해 친구를 초대하여 자체적으로 SNS를 보유하고 있다.


이 게임의 가장 큰 장점은, 현재 한국 웹게임 시장 대부분을 장악하고 있는 중국산 웹게임과는 달리 캐쉬의 영향력이 절대적이지 않기때문에, 부담 없이 게임을 즐길 수 있다는 사실이랄까? 물론, 제국건설 역시 캐쉬를 사용하면 보다 원할하게 게임을 즐길 수는 있지만, 큰 메리트가 있다고는 느껴지지 않는다.



가장 기본적인 석기시대에서 출발하여, 청동기 시대를 거쳐 현재는 철기시대에 안착중.... 전체 랭킹은 3945위.


처음 시작할때는 뭐가 뭔지 하나도 모르겠고, 그냥 여타의 심시티류 게임인가 싶었지만, 하다보니 은근히 빠져든다.



철기 이후에는 중세 형성기, 중세 전성기, 중세 세퇴기를 거쳐 식민지 시대로 이어진다. 추후 업데이트가 된다면 새로운 시대가 추가되겠지만, 그게 언제가 될지는 모르겠다.....



그나저나 철기에서 중세 형성기로 넘어가는 것도 엄청 힘든데, 식민지 시대에서 놀고 있는 굇굇분들을 보면 그저 대단하다.....

1 2 3 4 5 6 

글 보관함

카운터

Total : 7,376 / Today : 0 / Yesterday : 0
get rsstistory!